화성FC, K3리그 어드밴스 챔피언 등극

이형찬 기자 | 기사입력 2019/11/16 [21:29]

화성FC, K3리그 어드밴스 챔피언 등극

이형찬 기자 | 입력 : 2019/11/16 [21:29]

 

▲ 지난 9일 챔피언십 FINAL 1차전에서도 1-0으로 이겼던 화성은 16일 2차전 1-0 승리를 더해 합계 2-0으로 양평을 꺾고 K3리그 통산 2회 우승(2014·2019)을 달성했다.  © 사진:대한축구협회


K3리그의 ‘절대 강자’ 화성FC가 5년 만의 리그 챔피언 정상 등극했다.
정규리그 1위 화성은 16일 화성종합경기타운 보조구장에서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를 거쳐 결승에 오른 4위 양평FC를 상대로 ‘2019 K3리그 챔피언십’ 2차 홈경기서 1대0으로 완승했다.

후반 26분에 터진 문준호의 선제골이 그대로 결승골이 됐다.

▲ 결승골을 터트린 후 기뻐하는 문준호 선수     © 사진:대한축구협회




화성은 올 시즌 얕은 선수층에도 불구하고 간절함을 무기로 적극적인 경기력을 선보이며 대단한 성과를 올렸다.
올해 화성에게는 많은 일들이 있었다. 2019 KEB하나은행 FA CUP에서 K3리그 팀 최초로 4강에 오르는 돌풍을 일으켰고, K3리그에서는 2014년 이후 5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올리는데 성공했다.


K3리그 상위리그인 어드밴스 정규리그에서 16승 2무 4패(승점 50)로 경주시민축구단(승점 46)을 따돌리고 1위에 올랐고, KEB하나은행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도 4강 신화를 쓰며 ‘그라운드 반란’을 주도했다.


특히, 화성은 FA컵에서 K리그1(1부리그) 팀을 잇따라 제압하는 파죽지세의 상승세로 이변의 주인공이 됐다.

 

▲ 김학철 감독은 “시즌 준비 단계부터 지금까지 다들 열심히 해줬다"고 말했다.    © 사진:대한축구협회


고참들부터 어린 선수들까지 열심히 따라줬기에 이런 좋은 결과를 낼 수 있었던 것 같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