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오후 2시 1분 30초부터 1분간 도 전역서 지진대피훈련 경보사이렌

제413회 민방위의 날 지진대피훈련 일환

편집국 | 기사입력 2019/10/29 [11:03]

30일 오후 2시 1분 30초부터 1분간 도 전역서 지진대피훈련 경보사이렌

제413회 민방위의 날 지진대피훈련 일환

편집국 | 입력 : 2019/10/29 [11:03]

▲ 경기도청 전경     ©편집국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대피훈련 도민들의 적극적 참여 당부

 

경기도는 「2019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간을 맞아 제413회 민방위의 날 지진대피훈련의 일환으로 오는 10월 30일(수) 도 전역에서 경보사이렌을 울린다고 밝혔다.

 

경보사이렌 울림시간은 당일 오후 2시 1분 30초부터 2시 2분 30초까지 1분간(사이렌40초, 음성방송20초)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경보사이렌은 지진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한 재난대응 종합훈련이니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 드린다”며 “사이렌이 울리면 탁자나 책상 아래로 대피해 머리를 보호하고 이후 안내에 따라 안전한 장소로 대피하면 된다”고 밝혔다.

 

한편,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국가의 재난대응 역량을 높이기 위해 2005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중앙부처와 지자체, 공공기관 및 국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전국단위 종합훈련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