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유통진흥원, 발빠른 온·오프라인 추석특판전 농가매출증대

편집국 | 기사입력 2019/09/20 [11:19]

경기유통진흥원, 발빠른 온·오프라인 추석특판전 농가매출증대

편집국 | 입력 : 2019/09/20 [11:19]

- 추석맞이 다양한 특판전 개최로 경기우수농식품약 16억원 매출액 달성

- 오프라인 매장인 농협내 G마크전용관, 농촌 융복합산업 안테나숍 특판전 동시개최

- 온라인사이트인 경기사이버장터, 온라인 우체국 쇼핑몰을 통한 홍보 및 할인행사 추진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은 경기농식품 소비촉진을 위해 지난 8월부터 다양한 온·오프라인 추석특판전을 순차적으로 개최한 결과 약 16억원 매출액을 올렸다고 20일 밝혔다.

 

▲ G마크전용관 행사사진     © 편집국


먼저 농협유통센터내 G마크관은 인기상품인 식혜, 누룽지, 쌀국수 등 자체할인, 경기도 특산물 잣세트, 홍삼세트 등을 마련했고, 명절음식 송편 등 시식·시음 체험, 현장이벤트 등 방문고객에게 G마크 브랜드홍보 및 판촉을 진행했다.

 

이마트내 6차산업 안테나숍에서는 명절선물용 쌀눈세트, 와인세트, 아로니아·홍삼세트, 사과즙세트, 진생베리세트 등을 한정할인 특가로 구비, 고객의 구매욕을 불렀다.

 

▲ 생산자 직거래장터 행사사진     © 편집국


이와 함께 경기도 우수농특산물 생산농가의 품질 좋은 농특산물을 직접 판매하고자 하는 추석맞이 직거래장터가 화성 동탄복합문화센터, 수원 장안구청에서순차적 운영됐고, 서울시에서 주체하는 직거래장터에도 참가해 추석시즌생산자 판로확대에 기여했다.

 

▲ 서울장터 행사사진     © 편집국


온라인 판매는 경기사이버장터와 우체국 쇼핑몰내 G마크관을 통해 경기우수상품의 할인과 선착순 할인쿠폰 등을 지급해 실질적인 도내 경영체의 소득향상이 되도록 노력했다.

 

유통진흥원 강위원 원장은 “경기도지사가 품질과 안전성을 인증한 G마크, 6차산업 인증 농식품, GAP 우수농산물 등으로 생산자와 소비자가 좀 더 실속있는 명절 보냈길 바란다”며 “앞으로 경기도 생산농가의 다양한 판로확대 및 실질적인 소득향상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